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국가지정문화재

국가지정문화재

연화사 칠존불비상 (世宗市 蓮花寺 七尊佛碑像)

연화사 칠존불비상 (世宗市 蓮花寺 七尊佛碑像)
연화사 칠존불비상 (世宗市 蓮花寺 七尊佛碑像)

문화재 정보

문화재 정보
지정별 보물 제650호
지정일 1978.12.07
소재지 세종특별자치시 연화사길 28-1 (월하리)
규모 1구

문화재소개

세종시 연화사 칠존불비상(燕岐 蓮花寺 七尊佛碑像)은 (구)충청남도 연기군 일대에서 발견된 일련의 비상(碑像:비석 모양의 돌에 불상을 조각하거나 또는 글을 적은 것)들과 같은 계열에 속하는 작품으로 반타원형의 곱돌로 만들었다. 연꽃무늬가 새겨진 마름모꼴의 돌 표면에 본존여래상을 중심으로 7존불(七尊佛)이 조각되어 있다. 상단에 옷주름이 새겨진 네모난 대좌 앞면에는 두툼한 연꽃 봉오리를 중심으로 좌우에서 연줄기가 피어 오르고 있고, 끝에는 사자가 웅크리고 앉아 있다. 연줄기 위에 앉아 있는 본존불 좌우에는 협시보살이 서 있으며, 본존과 협시보살 사이에는 상체만 내밀고 있는 나한상이, 밖으로는 인왕상이 사자 위에 서 있는 모습이다. 본존불은 얼굴이 마멸되었지만 당당한 신체에 몸의 굴곡이 드러나지 않게 양 어깨를 감싼 두꺼운 옷을 입고 있다. 이는 다른 비상들과 비슷한 모습으로 삼국시대의 조각전통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본존불과 좌우 협시보살은 각각 원형의 머리광배를 가지고 있으면서 배(舟) 모양의 광배에 포함되어 있다. 광배에는 연꽃무늬와 불꽃무늬, 7구의 작은 부처가 새겨져 있다. 삼국시대 조각의 전통을 계승하면서 부분적으로 새로운 요소가 가미된 이 석상은, 조각양식으로 보아 비암사와 연화사의 비상들과 동시에 만들어졌을 것으로 보이며 연대는 문무왕 18년(678)으로 추정된다. 특히 광배의 연꽃무늬나 협시보살의 가늘고 긴 신체 등에서 백제 양식을 엿볼 수 있어 백제 유민들에 의해 만들어진 것임을 알 수 있다.

지도정보

목록보기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세종시 전체인구 인구현황 아이콘
세종 총 인구 0명 * 외국인 인구수 :

전체인구

331,164명

세종통계 바로가기
  • 40,000명 이상
  • 30,000명 이상
  • 20,000명 이상
  • 10,000명 이상
  • 10,000명 미만
소정면 인구0 전의면 인구0 전동면 인구0 조치원읍 인구0 연서면 인구0 연동면 인구0 연기면 인구0 도담동 인구0 장군면 인구0 한솔동 인구0 부강면 인구0 금남면 인구0 아름동 인구0 종촌동 인구0 고운동 인구0 보람동 인구0 새롬동 인구0 대평동 인구0 새롬동 인구0
사람 아이콘 -인구수(명)

인구수(명)

  • 50,000명
    이상
  • 150,000명
    이상
  • 250,000명
    이상

전년대비 인구 증감율(%)

  • 증가
  • 감소
세종통계 바로가기
2012년 인구115,388 2013년 인구124,6158.0% 2014년 인구158,84427.5% 2015년 인구214,36435.0% 2016년 인구246,79315.1% 2017년 인구284,22515.2% 2018년 인구00%
닫기